서브컨텐츠

PR&CS센터

보도자료

아이큐어 계열사 '원큐어젠', 항암제 신약개발 플랫폼 가치 인정받아...시리즈A 투자유치 성공

페이지 정보

작성자 아이큐어 날짜 21-12-20 11:01 조회 2,495Views 댓글 0건

본문

아이큐어 계열사 '원큐어젠', 항암제 신약개발 플랫폼 가치 인정받아...시리즈A 투자유치 성공  

 

아이큐어의 계열사인 원큐어젠은 창업 후 약 16개월 만에 시리즈 A 투자유치에 성공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패스파인더에이치, 한국투자파트너스, 세마인베스트먼트, IBK캐피탈-하랑기술지주, 벤처캐피탈타운 등의 기관에서 참여했으며, 투자유치후 기업가치인 Post-value는 약 240억을 기록했다. 원큐어젠은 신규치료타겟 VGLL1 기반의 펩타이드항암제 개발을 진행 중에 있으며 이번 투자금은 펩타이드 항암제 개발 플랫폼 기술 구축 및 비임상 시험에 활용될 계획이다.


원큐어젠은 20207월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의 약물 타겟 발굴 및 펩타이드 치료제 개발 기술과 아이큐어비앤피의 약물전달 기술이 융합되어 설립된 연구소기업으로 20209월 그 기술력을 인정받아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1,000 호 연구소 기업으로 승인받은 신생 바이오 벤처이다.

 

원큐어젠은 암치료 타겟 발굴 기술을 이용해 새롭게 규명된 항암타겟 VGLL1 SYT11에 대한 First-in-class 치료제 뿐만 아니라 최근 노벨생리의학상 수상 등으로 널리 알려진 HIF-1 타겟 저분자 항암제 후보물질 등 다양한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다.

 

바이오관계자들에 따르면 원큐어젠은 초기 바이오벤처라고 하기에는 그 기술의 깊이가 매우 깊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암환자를 기반으로 발굴된 신규 항암 타겟인 VGLL1의 작용기전 및 동반 진단과 예후 등을 판단할수 있는 바이오마커 등을 도출하였고 이를 근거로 VGLL1을 저해시킬 수 있는 항암 펩타이드를 확보, 위암, 대장암, 폐암뿐만 아니라 해결되지 않는 질병 영역인 난치성 암 등에 작용하는 항암제 신약을 개발하고 있으며, 난치암에 대해서는 임상 2상 후 미국 FDA 승인 및 시판을 목표로 하고 있어 사업성 및 성장성이 매우 높은 업체이다.

 

원큐어젠은 회사설립에서부터 철저히 기획전략형 연구소기업으로 설립된 회사이다.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원미선 박사의 항암펩타이드에 아이큐어비앤피의 약물전달기술 융합이 이루어졌고, 초기부터 한국과학기술지주의 초기 투자 유치 및 엑셀러레이터인 에스와이피가 참여하여 전략 및 시장 분석을 통해 BD 성장트랙을 처음부터 만들고 진행한 기획전략형 연구소기업으로 탄생하였다. 한편, 원큐어젠은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로부터 지난 10월 기업부설연구소 인증과 121일 혁신성장형 트랙으로 벤처기업인증을 받았다. 

 

원큐어젠은 신약개발 성공 가능성이 매우 높은 기업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항암제 신약개발에서 신규치료 타겟 및 바이오마커를 활용할 경우 임상 성공률이 높아 기술의 상업화 가능성이 매우 높을 뿐만 아니라, 아이큐어와 아이큐어비앤피의 약물전달기술이 결합되기에 빠른 시기에 안정성 및 효능이 개선된 글로벌 혁신 항암 약물을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기 때문이다.


원큐어젠의 기술 및 사업화 역량은 암치료타겟 발굴 및 약리기전, 약물전달시스템, 기술사업화 및 신약개발등 영역에 다수의 R&D 전문가가 포진되어 있으며, 연대 세브란스병원,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 동국대 등 병원, 국가기관, 학교의 전문가들과 협력연구를 진행하고 있으며, First-in-class 혁신 펩타이드 항암제 개발로 글로벌 시장에 진출할 계획이다

개인정보처리방침

X

이메일무단수집거부

X
닫기
회사소개
제약사업
화장품사업
R&D
IR
PR&CS센터
관계사 현황
채용정보
닫기